Silverlight를 설치하려면 여기를 클릭합니다.*
Korea 대한민국변경|Microsoft 전체 사이트
Microsoft
보도자료 
|회사소개|이벤트 정보


한진해운, 윈도우 7 전사도입

  • 본사와 200여 개의 해외 지점, 30여 개의 해외 현지법인의 데스크톱을 윈도우 7으로 전환
  • 윈도우 7, 인터넷 익스플로러 8, 오피스 2007을 새로운 표준으로
  • 빠른 부팅과 멀티태스킹 향상 등 업무 생산성 2~3배 개선 효과, 기존 시스템과도 완벽 호환




  • 2010 3 29 - 한국마이크로소프트(www.microsoft.com/korea, 사장 김 제임스 우)는 한진해운이 올해 상반기 중 윈도우 7의 전사도입을 완료한다고 29일 발표했다.

    한진해운은 최근 본사 전체 데스크톱의 운영체제를 기존의 윈도우 XP에서 윈도우 7으로 업그레이드했으며, 미국, 유럽 등 전 세계 200여 개의 해외 지점 및 30여 개의 해외 현지법인의 데스크톱 환경을 2010년 상반기 내에 윈도우 7으로 전환할 계획이다.

    이는 한진해운의 ‘데스크톱 인프라 선진화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윈도우 7과 오피스 2007, 인터넷 익스플로러 8 환경으로의 업그레이드를 의미한다. 한진해운은 데스크톱 환경을 바꿈으로써 윈도우 7의 빠른 부팅 속도와 멀티태스킹 편의성 향상 등을 통해 업무 생산성이 2~3배 가량 개선된 것으로 평가하고 있다. 또한 윈도우 7이 기존 기간계 시스템과도 완벽하게 호환돼 높은 수준의 IT 환경이 완성됐다.

    한진해운의 윈도우 7 도입은 글로벌 물류 회사로서의 위상에 맞는 비즈니스 IT 인프라 구축이라는 목표 하에 이뤄졌다. 글로벌 물류 회사에서 IT 인프라는 고객 신뢰의 핵심 가치로, 한진해운은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최고 수준의 비즈니스 프로세스를 갖추게 됐다. 또한 글로벌 탑 10 물류 기업 중 가장 먼저 데스크톱 인프라 혁신에 성공하여 투자 가치를 높인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한진해운 IT 기획팀 정은조 상무는 “윈도우 7과 오피스 2007을 통한 데스크톱 고도화로 고객의 최신 IT 환경 요구에 더욱 발빠르게 대응할 수 있게 되었다”며, “특히 이번 프로젝트는 업무 환경 개선을 위해 회사가 적극적인 투자 의지를 보여 줌으로써 직원들 사기 진작까지 향상돼 생산성 외적 효과도 크다”라고 말했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 비즈니스 마케팅 본부 장홍국 상무는 “윈도우 7 출시 5개월 만에 대규모 전사 도입 사례가 발생하여 고무적”이라며, “국내 40여 개 기업들이 조기도입 프로그램에 참여하여 정식 도입을 고려하는 등 기업들의 도입사례가 증가하고 있다. 지난 3월 초까지 전세계 윈도우 7의 판매량이 9천만 장을 돌파하며 역대 윈도우 중 가장 빠르게 확산되고 있는 운영체제로 평가받고 있다”고 말했다.

    한진해운의 데스크톱 인프라 선진화 프로젝트는 2005년부터 추진해 온 PI(Process Innovation) 프로젝트의 연장선으로, 2010년 초까지 모든 운영 시스템부터 클라이언트 환경까지 지속적인 개선 작업을 진행해왔다. 지난 2009년 IT 자회사와 함께 기간계 시스템 호환성 조사를 한 결과 윈도우 7 도입 시 이전 시스템과 98% 이상 호환성이 보장되며 필요 시 윈도우 XP 모드 등을 활용하면 호환성 문제가 완전히 해결된다는 것을 확인했다.

    이에 따라 한진해운은 올해 2월 한진해운 본사의 데스크톱 환경을 윈도우 XP와 오피스 2003에서 윈도우 7과 마이크로소프트 오피스 2007로 업그레이드 했으며 올해 상반기까지 윈도우 7 전사도입은 물론 데스크톱 인프라 선진화 프로젝트를 완료해갈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