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Microsoft*
Bing 제공
보도자료 
|회사소개|이벤트 정보


마이크로소프트, 전세계 최우수 파트너로 국내 기업 2곳 선정

  • 유경테크놀로지스와 유비베이스, 전세계 OEM 하드웨어 부문 1위 및 올해의 국가 파트너상 수상
  • 월드와이드 파트너 컨퍼런스 어워드에서 전세계 3천여 파트너사 63개 분야별 경합 벌여
  • 큐브코아, 통신산업분야 파트너 2위 올라




  • 2010 6 30 - 마이크로소프트가 전세계 최우수 파트너로 국내 기업인 ㈜유경테크놀로지스와 ㈜유비베이스를 선정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오는 7월 12일부터 15일까지 미국 워싱턴 D.C.에서 전세계 64만여 파트너 대상으로 63개 분야에서 최우수 파트너를 가리는 월드와이드 파트너 컨퍼런스(Worldwide Partner Conference, 이하 WPC) 2010을 개최하고 OEM 하드웨어 분야 1위로 ㈜유경테크놀로지스와 올해의 국가 파트너상 부문에 ㈜유비베이스를 선정했다고 30일 밝혔다.

    WPC는 올해 8회째 마이크로소프트가 주관하는 최대 규모의 파트너 행사로 마이크로소프트는 지난 1년간 고객들에게 최상의 솔루션과 서비스를 제공한 최고의 파트너를 부문별로 매년 선정해오고 있다. 이번 행사는 전세계 110여 국가의 64만여 파트너 중 3천여 파트너가 지원, 63개 분야의 1위 수상을 놓고 경합을 벌였으며, 국내 기업이 여러 부문에서 최우수 파트너로 선정되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이번에 선정된 파트너들은 마이크로소프트로부터 우수한 기술력을 다시 인정받음으로써 공신력을 확보할 수 있을 뿐 아니라 마이크로소프트와의 협력증진을 통해 보다 많은 비즈니스 기회 창출이 가능해졌다.

    OEM 하드웨어 분야 1위를 차지한 ㈜유경테크놀로지스(www.yutc.co.kr, 대표 유강로)는 윈도우 7에서 제공하는 멀티터치 기술을 탑재한 태블릿 PC인 ‘빌립 S10 블레이드’를 출품해 전세계 OEM 제조업체들을 제치고 수상했다. 빌립 S10 블레이드는 국내뿐 아니라 전세계 소비자 및 중소기업, 교육 시장에서 호평을 받으며 수출 호조를 보이고 있다.

    ㈜유경테크놀로지스 멀티미디어사업본부 대표 유승진 부사장은 “전 세계적으로 기술력이 뛰어난 수많은 마이크로소프트의 OEM파트너들 중에서 1위에 선정되어 매우 뜻깊고, 대한민국의 기술력을 세계에 널리 알렸다는 점에서 자부심을 느낀다”면서 “앞으로 마이크로소프트와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윈도우7의 주요 특징인 멀티터치 기술력에 최적화된 경쟁력 있는 디바이스를 꾸준히 시장에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유비베이스(www.ubibase.com, 대표 정회성)는 마이크로소프트의 통합 커뮤니케이션(Unified Communications, 이하 UC) 솔루션을 이용해 전남대학교의 U-Campus를 구축, 올해의 국가 파트너상(Country Partner of the Year) 부문에서 수상했다. ㈜유비베이스는 국내 최대의 UC 컨설턴트 및 개발자, 레퍼런스를 보유해 국내 최고의 UC 파트너로서의 경쟁력을 갖춘 것으로 평가 받았다.

    특히 올해의 국가 파트너상 부문은 올해 처음으로 신설된 것으로 지난 1년간 해당 국가에서 마이크로소프트의 기술을 고객에게 전달하는데 주력해 고객 만족 실현과 함께 독자적인 비즈니스 영향력 구축, 혁신적인 서비스 및 솔루션 구현, 새로운 고객을 개척한 파트너의 공로를 치하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한편, 마이크로소프트의 가상화 기술과 시스템 센터(System Center)를 기반으로 구축한 가상화 서비스 포탈인 ‘Cube VSP’를 선보인 ㈜큐브코아(www.cubecore.co.kr, 대표 김연수)는 통신산업분야에서 2위에 해당하는 파이널리스트(Finalist)에 선정됐다. Cube VSP는 IDC 및 호스팅, 텔코(Telco) 등의 기업에서 호스팅 서비스 제공 시 요구되는 신청, 접수, 서비스 개설에 이르는 모든 프로세스를 자동화해 서버 호스팅 및 엔지니어링 서비스의 생산성을 크게 개선한 서비스이다. 이는 마이크로소프트의 클라우드 컴퓨팅 기술을 도입한 서비스로 통신, 미디어뿐 아니라 다양한 산업 분야에 확장 적용이 가능한 서비스라는 것이 특징이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 일반고객사업본부 홍경진 전무는 “한국 파트너들이 전세계 주요 기업들과의 경합에서 좋은 결과를 얻게 돼 매우 기쁘다”면서 “국내 우수 파트너들이 마이크로소프트의 행사를 통해 글로벌 시장에 진출할 수 있는 공신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