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lverlight를 설치하려면 여기를 클릭합니다.*
Korea 대한민국변경|Microsoft 전체 사이트
Microsoft
보도자료 
|회사소개|이벤트 정보


단국대학교, 마이크로소프트 오피스 365 도입해
학생 및 교직원을 위한 ‘평생 이메일’ 서비스 개시

  • 단국대학교, 이메일 서버 구축 위해 오피스 365 익스체인지 온라인 및 익스체인지 서버 도입
  • 이를 통해 서버 운영 및 스토리지 증설 고민 없이 학생들에게 평생 이메일 서비스 제공 가능
  • 향후 오피스 365를 기반으로 학내 협업 및 통합 커뮤니케이션 모델로 확대 적용 예정




  • 2013 09 16 - 한국마이크로소프트(사장 김 제임스)는 단국대학교가 자사의 클라우드 기반 스마트워크 솔루션인 ‘오피스 365’ 도입을 통해 교직원과 학생을 위한 ‘평생 이메일’ 서비스를 개시했다고 16일 밝혔다.

    최근 단국대학교는 그룹웨어 도입을 준비하며 대규모 사용자 층인 학생은 비용과 운영부담이 없는 오피스 365의 ‘익스체인지 온라인(Exchange Online)’으로, 그리고 높은 보안 수준이 요구되는 교직원용 이메일은 ‘마이크로소프트 익스체인지 서버(Exchange Server)’를 직접 구축해 관리하는 하이브리드 환경으로 이메일 서버 구축을 완료했다.

    과거 이용률이 낮았던 대학교 도메인 기반 이메일이 최근 온라인 상에서 대학생 증명용으로 많이 사용됨에 따라 사용이 늘어나게 되자 단국대학교는 지난해 그룹웨어 도입을 추진하며 이메일 서버도 함께 교체를 결정했다.

    하지만 이러한 학생 수요를 충족하기 위해서는 이메일 서버 성능 및 스토리지 용량에 대한 이슈로 인해 비용적인 부담에 직면하게 되었으며, 이를 해결하기 위해 마이크로소프트의 클라우드 기반 솔루션인 오피스 365를 도입했다.

    이를 통해 단국대학교는 서버 운영, 업그레이드, 스토리지 증설 등의 문제 없이 학생들이 원하는 최신 기능 지원 요구를 수용할 수 있게 됨은 물론, 심지어 졸업생들에게까지 평생 이메일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환경을 구축하게 됐다.

    특히 단국대학교는 오피스 365 도입을 통해 얻은 다양한 효과 중 비용절감 부문에서 획기적인 개선을 이뤄냈다. 과거 이메일 서버 운영 비용이 약 1억원 정도였던 것과 비교하면 학생용 이메일 서비스 제공 비용을 획기적으로 절감했다.

    또한 학생들의 눈높이에 맞춰 25GB에 달하는 이메일 사서함을 제공할 수 있게 된 점도 주목할 만 하다. 사용자들에게 25GB의 용량을 자체적으로 제공하려면 막대한 스토리지 비용이 들 수 있지만 마이크로소프트의 클라우드 서비스를 통해 별도의 비용 없이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이외에도 단국대학교는 기존의 학교 이메일 시스템이 스마트폰이나 태블릿에서 이용이 불편하고 외국 출장이 많은 학생 및 교직원들에게 있어 다국어 지원이 되지 않는 점 등 지적되어 오던 문제들도 오피스 365를 도입하게 됨에 따라 모두 해결했다.

    단국대학교 정보화기획센터 정보기획팀 김도연 과장은 “이메일 서버 환경을 오피스 365를 활용해 하이브리드 형태로 구축함으로써 비용 절감은 물론 관리에 있어 ‘선택과 집중’의 효과를 얻어냈다”며 “학생 비율이 높은 대부분의 메일 계정은 마이크로소프트의 클라우드 서비스를 활용하고, 높은 보안 수준이 요구되는 교직원용 이메일 서비스에 관리 역량을 집중할 수 있어 관리 효율성을 높였다”고 말했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 마케팅 오퍼레이션즈 사업본부 윤무환 상무는 “일반 기업체와 마찬가지로 대학 내에서도 학생이나 교직원들 사이에서 업무를 위한 협업과 소통은 매우 중요한 요소”라며, “특히 스마트폰이나 태블릿 이용이 많은 학생들에게 오피스 365를 통한 평생 이메일 서비스는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고 말했다.

    현재 단국대학교는 오피스 365의 익스체인지 온라인만 사용 중이지만 향후 셰어포인트 온라인까지 확대해 협업 기능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이를 통해 대학 환경에 맞는 통합 커뮤니케이션과 협업 모델을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Office 365 로고
    Office 365 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