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도별 보도자료
  


   보도자료
본사 보도자료


소개
고객 서비스
홍보팀 연락처
약도
제품 연보


소개
임원진
Bill Gates




삼성전자, MS와 디지털 홈 구축 위한 전략적 제휴
  • 진대제 사장, 빌게이츠 회장과 17일 MOU 체결
  • 삼성전자 H/W와 마이크로소프트 S/W 공동개발 및 마케팅 합의
  • 윈도우 CE 기반의 지능형 디지털 가전기기 개발 주력
  • 신설된 MS eHome사업부 첫 파트너로 향후 사업 관심

    2001 10 17 일 , 서울 - 삼성전자와 마이크로소프트사가 디지털 정보가전의 핵심 분야로 부상하고 있는 디지털 홈 네트워크 관련 협력을 강화한다.

    양사는 17일 서울 신라호텔에서 마이크로소프트사 빌게이츠 회장과 삼성전자 진대제 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삼성전자의 하드웨어 기술과 마이크로소프트의 소프트웨어 기술을 기초로 디지털 가전 제품을 공동으로 개발, 마케팅하는 전략적 제휴(MOU) 조인식을 갖고 주요 사업 방향에 대해 발표했다.

    이번 전략적 제휴로 삼성전자는 일반 가정의 모든 엔터테인먼트, 커뮤니케이션, 컨트롤 기기의 통합, 단순화 및 확장을 위한 신기술 개발을 주도하면서 마이크로소프트사의 새로운 소프트웨어 기술 지원으로 시장에서 삼성 브랜드力을 확대하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양사의 제휴로 마이크로소프트는 윈도우 미디어 기술, eHome 사업과 관련된 여러 가지 신기술을 지원하고 삼성전자는 첨단 디지털 제품 개발로 세계 디지털 정보가전 분야에서 보다 새롭고 편리한 시스템 환경을 즐길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마이크로소프트 빌게이츠(Bill Gates) 회장은 "소비자들에게 불편을 주지 않으면서 새로운 경험을 가능하게 해주는 여러 기기 간의 연결과 첨단의 홈 엔터테인먼트 솔루션이 그 진가를 최대화할 수 있도록 디지털로 진화해 나가고 있다"고 말했다.

    삼성전자 디지털미디어 총괄 진대제(陳大濟)사장은 "마이크로소프트와의 이번 전략적 제휴로 홈 네트워크 사업의 새로운 장을 만들 수 있게 되었다"면서 "양사는 앞으로 PC관련제품, 디지털 정보기기, 정보가전 제품 등을 함께 개발함으로써 편리하고 저렴한 차세대 디지털 홈 구축에 앞장서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삼성전자는 앞으로 마이크로소프트의 윈도우CE를 적극 활용, 빠르고 손쉽게 웹서비스를 접속할 수 있는 디지털 가전기기 개발에 주력해 나갈 방침이다.

    한편 삼성전자는 61년 설립돼 디지털미디어, 반도체, 정보통신, 생활가전 4개의 사업부문으로 나뉘어 있으며, 지난해 345억$ 매출, 47억$의 순익을 기록했으며, 현재 국내외 66,000여명의 종업원이 근무하고 있다.

    마이크로소프트 eHome사업부는 마이크로소프트 윈도우 플랫폼 그룹 소속으로 PC의 성능을 더욱 확대해 소비자가 언제 어디서나 보다 저렴한 비용으로 홈 엔터테인먼트, 커뮤니케이션 등 디지털 홈 기능을 즐길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올해 새로 신설되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75년 설립되어 운영체제부문과 응용SW부문으로 나뉘어 있으며, 지난해 253억$ 매출, 77억불의 순익을 기록했으며, 현재 44,000여명의 종업원이 근무하고 있다.